뉴스

방송

'아테나' 차승원, 카리스마 넘치는 액션씬 위해 전격 '출국'

  • 더스타

  • 무제 문서

    입력 : 2010.07.19 13:57

    사진 : 태원엔터테인먼트 제공

    대한민국을 사로잡은 <아이리스>의 스핀오프 드라마로 일찍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아 온 2010년 최고의 기대작 <아테나:전쟁의 여신>(제작 ㈜태원엔터테인먼트)의 차승원이 출연진 중 마지막으로 이탈리아행 비행기에 탑승, 해외 로케이션 대장정에 드디어 합류했다.


    <아테나:전쟁의 여신>에서 ‘손혁’이라는 캐릭터로 다시 한번 차갑고 파워풀한 카리스마를 뿜어낼 차승원이 주연 배우 중 마지막으로 지난 17일, 이탈리아로 출국했다.


    지난 6월 <아테나>가 크랭크인한 이래 국내 촬영분량이 전혀 없었던 차승원은 이탈리아에서 본격적으로 첫 촬영에 돌입한다. ‘정우’ 역의 정우성과 차승원은 오랜 연기 경력에도 불구하고 같은 작품에서 함께 연기하는 것은 <아테나>가 처음. 두 사람의 역사적인 첫 만남 역시 이탈리아에서 이루어질 예정이다.


    차승원이 연기하는 '손혁'은 먼저 이탈리아에서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정우'(정우성) 앞에 갑자기 나타나 대통령의 딸을 구출하기 위한 위험천만한 작전을 지휘하는 인물로 앞으로 펼쳐질 두 남자 사이의 갈등과 두 배우가 펼칠 흥미진진한 연기 대결은 <아테나>의 주요 관전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9일 정우성, 수애, 이지아 등 <아테나>의 배우들과 제작진이 이탈리아로 출국, 현지 시간 11일부터 촬영을 시작했으며 이탈리아 촬영 강행군은 7월 말까지 20여일 동안 계속될 예정. 마지막으로 합류하는 차승원은 비행기에 오르기 직전 "한국 드라마 역사상 가장 많은 볼거리와 새로운 이야기를 선사해드리기 위해 대장정을 시작한다. 많은 기대 부탁한다. 열심히 찍고 오겠다”며 첫 촬영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한편, <아테나>는 총 6개국에 걸친 해외 로케이션 촬영으로 <아이리스>보다 더욱 거대해진 스케일과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며, 올 하반기 방송된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