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세월호 침몰] 거짓 인터뷰女 홍가혜, 수많은 사칭? '화영 사촌-연예부 기자'

  • 더스타

  • 무제 문서

    입력 : 2014.04.24 11:07

    세월호 침몰 홍가혜 사칭 전력 / 사진 : 류효영 트위터 캡처, 온라인커뮤니티, MBN '뉴스특보' 방송 캡처
    세월호 침몰 홍가혜 사칭 전력 / 사진 : 류효영 트위터 캡처, 온라인커뮤니티, MBN '뉴스특보' 방송 캡처

    세월호 침몰 참사에 거짓인터뷰를 해 구속영장이 발부된 홍가혜가 과거 화영 사촌언니와 연예부 기자를 사칭했다.


    지난 22일 한 온라인커뮤니티 게시판에는 "홍가혜가 지난 2월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핸드볼 경기장에서 열린 B1A4 세번째 단독콘서트 'THE CLASS'에서 기자로 신분을 속이고 찍은 사진"이라는 설명과 함께 홍가혜가 B1A4 멤버들과 함께 찍은 인증샷을 공개했다.


    이를 본 한 연예 관계자는 "홍가혜가 연예인 행사장에 자주 나타나 많은 아이돌 그룹과 사진을 찍는 것을 봤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또한 홍가혜는 앞서 효영과 함께 찍은 사진을 근거로 화영의 사촌언니로 행세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 연예부 기자는 자신의 트위터에 "예전 티아라 화영 사촌언니라고 거짓말하던 홍가혜는 왜 진도에 가서 또 거짓말을 하고 있는가? 그 때 울며불며 죄송하다고 해서 용서해줬는데"라는 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현재 홍가혜는 전남지방경찰청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가혜는 "현장에 도착해 주변 사람들의 얘기를 들어본 결과 그동안 방송된 내용과 다른 부분이 너무 많아 흥분된 상태에서 인터뷰를 했다"며 잘못을 인정했지만 "방송사에 민간잠수부라고 말한 적 없다"며 책임을 회피하는 모습을 보였다.


    세월호 침몰 거짓 인터뷰를 했던 홍가혜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세월호 침몰, 홍가혜는 진짜 까도까도 깔게 있네요", "B1A4는 무슨 죄? 세월호 침몰로 밝혀진 홍가혜의 실체", "세월호 침몰이 홍가혜 하나 밝히고 가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홍가혜는 형법상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상 명예훼손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상태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