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김예림 쇼케이스, "Awoo 노래처럼 여우짓 잘하는 여자 되고 파"[HD동영상]

  • 성진희 기자
  • 영상 이은주 인턴기자
    • 기사

    입력 : 2015.04.27 14:48

    사진 : 김예림 / 더스타 현성준 기자 star@chosun.com
    사진 : 김예림 / 더스타 현성준 기자 star@chosun.com

    매혹적인 음색의 소유자 김예림이 1년 5개월 만에 세 번째 미니앨범 [심플 마인드 Simple Mind]로 전격 컴백한다.


    27일 오전 11시, 서울 홍대입구 브이홀에서 열린 쇼케이스에서 김예림은 "어제부터 잠을 잘 못 잤다. 설레이고 많이 떨린다"고 소감을 밝힌 후, 프라이머리와 작업한 신곡 'Awoo'의 뮤직비디오 및 첫 무대를 선사했다.


    파격적인 금발 헤어로 컴백 전부터 화제를 모았던 김예림은 "조금씩 여자가 되어가고 있다. 헤어스타일은 이들이 걸렸는데, 이번 앨범을 내면서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머리 색깔을 바꾸는 게 가장 좋을 거 같았다"며 "이번 앨범 타이틀은 '심플 마인드'이다. 너무 복잡한 생각은 버리고 심플한 사고방식을 갖자는 뜻에서 이름 지어 졌다"고 밝혔다.


    김예림은 선공개곡 '아우 Awoo'에 대해 "굉장히 재미있는 곡이다. 한 남자를 대놓고 꼬시는 게 아니라 친구가 다른 남자에게 여우짓을 하는 걸 본 나도 꼬실 수 있다는 도발적인 내용의 가사로 이뤄졌다. 처음 이 노래를 받자마자 비트가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이에 진행을 맡은 MC 딩동이 김예림의 연애방식에 대해 묻자, "지금 이 노래처럼 닮고 싶다. 실제 난 그렇지 못하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이어진 타이틀곡 '알면 다쳐'의 무대를 마친 김예림은 "연인끼리 서로 다 알면 오히려 상처가 될 수도 있다는 슬프면서 현실적인 가사가 인상적"이라며 "윤종신 선생님이 이 곡은 말의 맛이 중요하다며 가사를 잘 씹어주면서 표현을 했으면 좋겠다고 조언해 주셨다"고 전했다.


    '알면 다쳐'의 무대에서는 특히, 김예림의 숨겨진 춤 실력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김예림은 "춤 연습을 오래하지는 못했지만 틈틈히 연습을 했다"고. 또, 타이틀곡 '알면 다쳐'로 1위를 하게되면 어떤 공약을 펼치겠냐는 질문에 "상처들 받으신 분들의 사연을 받아 그곳에 직접 가서 공연을 하겠다"는 약속을 했다.


    이날 쇼케이스의 마지막 무대인 '바람아'는 빈지노와 PEEJAY, 그리고 김예림이 공동작업한 곡으로, 가장 김예림다운 곡이라고. 샤이니의 종현도 이번 앨범 수록곡'노 모어 No More'란 곡을 선사했다고 김예림은 이내 자랑했다.


    한편, 김예림의 세 번째 미니앨범 [심플 마인드]는 이날 쇼케이스에서 공개된 타이틀곡 '알면 다쳐', 'Awoo', '바람아' 등 3곡 외에도 정석원이 작곡한 '먼저 말해', 샤이니 종현의 '노 모어', 'Upgrader', 루시드폴의 '종이새' 등 총 7곡으로 구성되어 이날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 등을 통해 대중에게 공개됐다.


    ▶ [김예림 "빈지노와 샤이니 종현 중 이상형? '알면 다쳐'"] 영상 보러가기

    김예림 "빈지노와 샤이니 종현 중 이상형? '알면 다쳐'" / 더스타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