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달달' 고경표·공효진vs'짠내' 조정석…'질투' 레전드 갱신 예고

  • 하나영 기자

  • 입력 : 2016.09.22 15:34

    '달달' 고경표·공효진vs'짠내' 조정석…'질투' 레전드 갱신 예고 / 사진: SM C&C 제공
    '달달' 고경표·공효진vs'짠내' 조정석…'질투' 레전드 갱신 예고 / 사진: SM C&C 제공

    '질투의화신'이 레전드 엔딩 갱신 예고를 했다.


    22일(오늘) 밤 10시 방송되는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화신'(극본 서숙향, 연출 박신우)에서는 달콤함이 진동하는 표나리(공효진), 고정원(고경표)의 연애가 안방극장의 부러움을 폭발시키고 반면 두 사람을 이어줬던 이화신(조정석)이 질투 경계령을 해제하는 사건이 발생한다.


    스캔들이라는 큰 고비 끝에 사랑을 확인한 표나리와 고정원은 같이 있어도 애틋한 연애 초반의  설렘을 전하면서, 오작교 역할을 자처한 이화신을 살뜰히 챙기는 모습으로 짠내가 폭발할 것임을 예고했다.


    또한 표나리에게 좋아하는 마음을 내색하지 못한 이화신은 술에 취해 돌발행동으로 보도국 사람들을 떠들썩하게 만들기도 하고 불쑥 치솟는 질투를 봉인하려 애쓰는 등 뒤늦은 후회로 하루하루를 보낸다고.


    하지만 이화신은 물론 질투라곤 몰랐던 고정원의 질투심까지도 봉인해제 하는 사건이 이들 앞에 닥치면서 상황은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급물살을 탈 것을 예고했다.


    무엇보다 홍혜원(서지혜)이 두 사람의 평정심을 잃게 만드는 키를 쥐고 있어 예측불가한 전개를 예고하고 있으며, 고정원과 스캔들이 났던 금수정(박환희)의 심상찮은 움직임이 포착될 전망이라고. 여기에 다시 한 번 아나운서에 도전하는 표나리의 모습 등이 흥미진진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한편 SBS '질투의화신'은 오늘(22일) 밤 10시 방송된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