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저하늘에' 윤아정, 여리여리 청초셀카 '열일하는 이목구비'

  • 장은경 기자
  • 입력 : 2016.10.19 11:00

    사진: 윤아정 / 플라이업 제공
    사진: 윤아정 / 플라이업 제공

    여성스러움이 극에 달한 윤아정의 셀카가 공개됐다.


    KBS 2TV 일일드라마 TV소설 ‘저 하늘에 태양이’(연출 김신일 극본 김지완, 이진석)에서 주인공 강인경으로 분해 매일 아침 안방극장을 70년대 향수로 물들이고 있는 윤아정이 청초한 미모로 남심을 저격하고 있다.


    사진 속 윤아정은 연분홍 셔츠 위에 단정하게 잠근 연분홍 가디건을 입고 잔잔한 미소를 띄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가 하면, 뽀얀 피부에 큰 눈을 자랑하며 손가락으로 브이를 만들어 보이기도 했다. 윤아정의 여리여리한 비주얼에 햇살 가득한 날씨가 더해져 맑고 청초한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한편, 극 중 민우(노영학)의 아기를 임신한 채 온갖 수난과 역경을 헤쳐나가야 하는 안타까운 처지에 놓인 인경이 앞으로 수 많은 고난을 겪고 당대 최고의 여배우로 거듭나게 될 모습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여성스러움과 청초함으로 강인경을 완벽히 소화해내고 있는 윤아정의 모습은 매일 아침 9시 KBS 2TV TV소설 ‘저 하늘에 태양이’에서 만나볼 수 있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