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스타

[인터뷰] 유해진, "현빈? 나처럼 낯가림 심해..술로 친해졌다"(영화 공조)

  • 성진희 기자
  • 입력 : 2017.01.12 11:51 | 수정 : 2017.01.17 11:14

    사진 : 배우 유해진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배우 유해진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유해진이 현빈에 대해 "낯가림이 많은 동생"이라고 밝혔다.

    12일 오전, 서울 삼청동 카페에서 영화 <공조>(감독 김성훈)의 주연배우 유해진을 만났다.

    영화 <공조>는 남한으로 숨어든 북한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남북 최초의 공조수사가 시작되고, 임무를 완수해야만 하는 특수부대 북한형사와 임무를 막아야만 하는 생계형 남한형사의 예측할 수 없는 팀플레이를 그린다.

    <공조>를 통해 현빈과 첫 호흡을 맞춘 유해진은 이날 인터뷰에서 "촬영전 현빈이 술 한잔 하자고 집에 찾아왔었다. 그날 이후로 불편하지 않게 가까워졌다"며 "초반부터 낯설지 않게 촬영했지만, 저만큼 현빈씨도 낯가림이 심했다. 오죽하면 현빈 매니저가 그런 모습을 처음 봤다고 혀를 내두르더라. 저 또한 누군가에게 확 다가가는 것보다 시간을 두고 친해지는 스타일이다. 결국, 술 한잔으로 금새 친해졌다."고 전했다.

    덧붙여, 현빈과 함께 여행을 떠난다면 갈 의향이 있냐는 질문에 "둘 다 사진 찍는걸 좋아하더라. 현빈씨가 스위스 융프라에 올라가서 찍은 사진을 선물로 줬다.(웃음) 난 날개가 쫙 펴진 새 사진을 줬다."며 두터운 친분을 과시했다.

    <공조>의 캐스팅 당시, 북한형사 역의 현빈과 캐릭터가 뒤바뀐 건 아니냐고 물었다. 그는 껄껄 웃으며 "예전 '이장과 군수' 촬영할때도 주변에서 제가 군수가 맞냐고, 차승원씨와 바뀐 게 아니냐고 의구심을 갖더라. 이 작품으로 두 번째로 들었던 반응이다."라고.

    유해진은 <공조>란 작품에 대해 "남북간의 이데올로기를 그린 심각한 영화가 절대 아니다. 남한형사와 북한형사의 이야기, 그런 소수의 정을 나누는 게 이 영화의 포인트이다. 거창한 이야기를 담은 것이 아니니까. 전작 '럭키'로 관객들에게 너무 많은 사랑을 받아 감사하게 생각한다. 난 복 받은 놈이구나라고. 그런 기회는 연기하면서 쉽게 오지 않는다. 그만큼 관객들이 중요한 거다. 이번 영화가 잘 되서 속편을 만들자는 것도, 제작사의 의도가 아닌 관객이 원한다면 재출연 가능성도 있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유해진, 현빈 주연의 영화 <공조>는 오는 1월 18일 개봉한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공조' 현빈X유해진X김주혁, 3색 매력 담은 '스페셜 포스터' 공개 성진희 기자
    [인터뷰] 현빈, "더 킹? 설날에는 공조가 더 낫다" 성진희 기자
    [인터뷰] 현빈, "결혼? 아직 생각해 본 적 없어"(영화 공조) 성진희 기자
    '공조' 현빈-유해진-김주혁, 3人 3色 캐릭터 포스터 공개 하나영 기자
    '공조' 현빈, "멋진 제 모습? 생각해 본 적 없다" 성진희 기자
    김주혁, 영화 '공조' 통해 강렬한 악연연기 선사 "구탱이형 맞아?" 성진희 기자
    현빈X유해진 주연 영화 '공조', 메인 포스터 최초 공개 "특급 케미" 성진희 기자
    현빈X유해진의 영화 '공조', 1월 18일 개봉확정.."최고의 브로맨스".. 성진희 기자
    현빈X유해진, 캐리커처 통해 유쾌한 웃음 선사..기안84의 "특급 공조".. 성진희 기자
    영화 '공조' 개봉 앞둔 현빈X유해진, 크리스마스 영상 공개 "훈훈" 성진희 기자
    강소라와 열애 현빈, 유해진과 영화 '공조' 브로맨스 폭발 스틸 대공개! 성진희 기자
    현빈X유해진 주연 영화 '공조', 2종 티저포스터 전격 공개! 성진희 기자
    '공조' 현빈, "유해진 매번 친근하고 편하게 대해 줘" 성진희 기자
    유해진, 영화 '공조'서 생계형 남한형사로 귀환 "웃음꽃 장전" 성진희 기자
    현빈X유해진의 영화 '공조', 극과 극 캐릭터 보도스틸 10종 공개 성진희 기자
    현빈x유해진 '공조', 2017년 1월 개봉…티저 예고편 공개 하나영 기자
    현빈, 차기작 '공조' 10일 크랭크인..유해진-김주혁과 "호흡" 성진희 기자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