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방송

[화보] '신혼부부' 비♥김태희 "행복한 결혼 방법 고민했다"

  • 하나영 기자

  • 입력 : 2017.03.20 09:24

    01/04

    비와 김태희가 커플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지난 1월 19일 가회동 한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된 비와 김태희가 '바자' 4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이번 화보는 비와 김태희의 첫 화보라는 점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비와 김태희는 "각자 하는 촬영에는 익숙한데 같이 하는 촬영이라 여러모로 신선하다"며 촬영 중에도 알콩달콩한 대화를 이어갔다고. 이제 막 부부가 된 이들은 이번 화보에서 일상에서의 평범한 하루와도 같은 편안하고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준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조용하고 소박한 결혼식을 올린 이유에 대해 "결혼이라는 것은 당사자 둘이 행복한 시간을 가질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고, 둘의 상황과 시국을 고려해서 최대한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와 부담을 주지 않고, 행복한 결혼식을 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고민 했다"고 말했다.

    "특별한 이야기가 아니더라도 서로 주거니 받거니 하면서 실없는 농담을 던지다가 웃음이 날 수 있으면 그걸로 충분하다고 생각한다. 다만 함께 결정을 내려야 하는 문제가 있는데 서로의 의견과 태도가 다를 때는, 상대방을 존중하려는 노력을 정말 많이 하면서 대화해야 하는 것 같다."

    비와 김태희의 행복한 시간을 엿볼 수 있는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바자' 4월호와 웹사이트(harpersbazaar.co.kr)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