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자체발광오피스' 고아성, 김동욱 마주보고 '수줍은 미소'

  • 하나영 기자

  • 입력 : 2017.03.21 15:48

    '자체발광오피스' 고아성, 김동욱 마주보고 '수줍은 미소' / 사진: MBC 제공
    '자체발광오피스' 고아성, 김동욱 마주보고 '수줍은 미소' / 사진: MBC 제공

    '자체발광 오피스' 고아성과 김동욱이 응급실 만남 이후, 다시 재회했다.


    21일 MBC 수목드라마 '자체발광 오피스'(극본 정회현, 연출 정지인, 박상훈)에서 서현(김동욱)은 물에 빠진 은호원(고아성)을 살린 의사이자, 은호원, 도기택(이동휘), 장강호(이호원)를 하우라인에 계약직으로 입사시킨 인물이다.


    아직 베일이 벗겨지지 않은 미스터리한 인물인 김동욱이 고아성과 두 번째 만남을 갖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 속 고아성은 김동욱의 얼굴을 보며 넋이 나간 미소를 짓고 있다.


    해당 스틸컷 속 은호원은 이전 병원에서의 서현의 모습을 알아보지 못하고, 그의 빛나는 외모에 눈을 동그랗게 뜨고 깜짝 놀란 표정을 짓고 있어 웃음을 선사한다.


    이어 서현을 향해 미소를 지어 보이는 은호원의 모습이 포착됐다. 은호원은 서현을 한참 동안 바라보다가 이내 사랑스러운 미소를 지어 보여 깨알 설렘을 선사한다. 반면, 서현은 은호원을 바라보며 의미심장한 미소를 짓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자체발광 오피스' 측은 "서현은 호원을 알고 있지만 호원은 서현을 모르는 아이러니한 상황이다. 특히 서현은 비밀스러운 인물로 앞으로 호원과 서현에게 어떤 상황이 펼쳐 질 것인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자체발광 오피스'는 계약직 신입사원의 갑을 체인지 오피스 입문 드라마로, 매주 수, 목 밤 10시 방송된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