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특별시민' 심은경, "최민식, 곽도원 선배와의 호흡 내겐 행운"

  • 성진희 기자
  • 입력 : 2017.04.18 17:04

    사진 : 심은경 / 쇼박스 제공
    사진 : 심은경 / 쇼박스 제공

    심은경이 대선배인 최민식, 곽도원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18일 오후 2시, 서울 동대문 메가박스 M관에서는 영화 <특별시민>(감독 박인제, 제작 팔레트픽쳐스)의 언론시사회가 열려, 박인제 감독을 비롯해 배우 최민식, 곽도원, 심은경, 류혜영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별시민>은 현 서울시장 ‘변종구’(최민식)가 차기 대권을 노리고 최초로 3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치열한 선거전을 다룬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극 중 변종구 시장을 돕는 광고전문가 박경 역의 심은경은 이날 최민식, 곽도원과의 호흡에 대해 "선배님들에게 잘 보이고 싶은 마음이 컸고, 제겐 큰 행운이었다"라며 "무엇보다 이번 영화를 잘 소화해내고 싶었다. 저의 부족한 부분을 현장에서 모니터링을 해주시며 코멘트 해주셨다. 촬영하는 내내 편했고, 그러면서 긴장을 놓치지 않고 연기했다. 이 자리를 빌어 두 분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심은경은 "기존의 제가 보여준 이미지를 지우고, 새로운 캐릭터에 몰두하고 싶었다. 기본적인 연기 톤부터 디테일하게 신경을 썼다. 영화를 통해 시대를 대변한다는 생각이 들어 박경이란 캐릭터를 최대한 잘 표현해내려고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연출을 맡은 박인제 감독은 5월 9일 대선을 앞두고 개봉하게 된 소감에 대해 "3년 전 시나리오를 썼다. 공교롭게도 대선을 앞둔 지금 시기에 개봉하게 되었다. 비단 우리나라 선거전만 참고 한 것이 아니라, 미국 선거 등 해외 사례도 참고했다. 두렵기도 하고, 걱정 반 기대 반"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화 <특별시민>은 국내에서는 보기 드문 '선거'라는 독특한 소재로 이야기를 풀어 나간다. 최민식, 곽도원, 심은경, 류혜영 외에도 문소리, 라미란, 이기홍 등이 출연해 다채로운 캐릭터의 연기대결을 펼친다. 오는 4월 26일 대개봉.

    '특별시민' 심은경, "최민식, 곽도원 선배와의 호흡 내겐 행운"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