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수상한파트너' 나라, 액션부터 러브라인까지…新걸크러쉬 캐릭터

  • 장은경 기자
  • 입력 : 2017.05.19 10:24

    사진: 헬로비너스 나라 / SBS '수상한 파트너' 방송 캡처
    사진: 헬로비너스 나라 / SBS '수상한 파트너' 방송 캡처

    헬로비너스 나라가 SBS 수목 드라마 스페셜 ‘수상한 파트너(극본 권기영 연출 박선호)’에 본격적으로 첫 등장해 걸크러쉬 캐릭터로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사이다 로코’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수상한 파트너’에서 나라는 노지욱(지창욱)의 전 여자친구이자 뻔뻔하지만 당당한 매력이 넘치는 검사 ‘차유정’ 역을 맡았다.
     
    나라는 첫 드라마 도전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연기력과 눈에 띄는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는데 성공했으며 시크하고 당당한 매력과 함께 화려한 액션신까지 완벽하게 선보이며 새로운 걸크러쉬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지난 방송에서 노지욱의 바람핀 전 여친으로 짧게 등장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던 차유정은 18일 방송에 본격적으로 첫 등장했다. 유정은 소매치기를 발차기로 단박에 제압하고 소매치기와 함께 싸운 은봉희(남지현)에게 자신이 좋아하는 스타일이라 고백하며 털털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극 막바지엔 지욱을 그리워하며 다시 그를 찾아가기로 결심한 유정의 모습이 전파를 타면서 복잡해질 러브라인의 시작을 예고하기도 했다. 지욱의 전 여자친구인 유정이 앞으로 등장인물들 사이에서 어떻게 관계를 변화 시켜나갈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극의 관전 포인트로 꼽혔던 ‘케미’ 또한 나라의 등장과 동시에 그려졌다. 지창욱과 함께 비주얼 커플로 눈 정화 투샷을 보여준 것은 물론 남지현과는 강렬한 첫 만남으로 여여케미를 만들어 내는 등 배우들과의 연기 호흡에서 남다른 케미를 선보였다.
     
    나라는 헬로비너스 데뷔 이후 꾸준한 음반 활동과 더불어 최근엔 ‘차세대 CF 여신’으로 등극했다. 그런 가운데 첫 드라마 도전이자 첫 주연작인 ‘수상한 파트너’를 통해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기도 하며 앞으로 보여 줄 행보를 기대케 하고 있다.


    한편, 나라의 본격적인 등장으로 긴장감을 높여가고 있는 SBS 드라마 스페셜 ‘수상한 파트너’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SBS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