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다시만난세계' 백수찬PD "안재현, 잘생김과 다정다감함의 대명사"

  • 장은경 기자
  • 입력 : 2017.07.18 15:04

    다시만난세계 안재현 / 사진: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다시만난세계 안재현 / 사진: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다시 만난 세계' 백수찬 PD가 안재현을 '잘생김'과 '다정다감함의 대명사'라고 소개했다.


    18일 서울 목동SBS에서 새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여진구, 이연희, 안재현, 정채연, 백수찬PD가 참석했다.


    이날 백수찬PD는 안재현에 대해 "맡은 캐릭터와 비슷하다. 잘생김과 잘해줌의 대명사인 것 같다. 저한테도 잘해준다. 아내 구혜선씨한테만 잘해주는줄 알았는데 저한테도 굉장히 다정다감하다. 코믹하고 망가지는 것도 잘하는 배우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시 만난 세계'는 사고로 죽었던 소년 성해성(여진구)이 19살의 모습 그대로 돌아와 자신의 죽음으로 인해 비틀어진 주변인들의 삶을 바로 잡아나가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극 중 안재현이 맡은 '차민준'은 외모와 성격 모두 성숙한 사람이다. 핫 한 이탈리안 레스토랑의 오너이자 메인셰프로, 주방보조로 일하고 있는 정정원(이연희)에게 호기심이 생겨 처음으로 먼저 고백한다. 31살 정원과 19살 해성의 관계도 이해되지 않았다. 민준에게 '다시 만난 세계'는 진실이 밝혀진 세계다.


    한편 '다시 만난 세계'는 7월 19일(수) 밤 10시 첫 방송된다. '다시 만난 세계'는 현재 방영중인 KBS '7일의 왕비'와 같은날 첫 방송하는 MBC '죽어야 사는 남자'와 동시간대 방송된다.

    스타존 바로가기> 스타존 바로가기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