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왕은사랑한다' 임시완, 칼날 포위 속에서도 다크포스 폭발

  • 하나영 기자

  • 입력 : 2017.07.30 12:05

    '왕은사랑한다' 임시완, 칼날 포위 속에서도 다크포스 폭발 / 사진: 유스토리나인 제공
    '왕은사랑한다' 임시완, 칼날 포위 속에서도 다크포스 폭발 / 사진: 유스토리나인 제공

    임시완-장영남의 원성전 대립이 포착된 가운데, 임시완의 다크포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MBC 월화특별기획 '왕은 사랑한다'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이다. 제작진 측은 방송을 하루 앞두고, 임시완(왕원 역)-장영남(원성공주 역)의 칼부림 대립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 속  임시완은 칼을 든 무사들에게 둘러싸여 있다. 목덜미에 서슬 퍼런 칼날이 들어왔지만 임시완은 전혀 아랑곳 하지 않는다. 되려 임시완은 치밀어 오르는 분노를 주체하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다. 임시완의 차가운 눈빛이 범접할 수 없는 기세를 느끼게 한다. 무엇보다 장영남을 바라보는 임시완의 냉랭한 눈빛이 보는 이들의 간담을 서늘케 만든다.


    '왕은 사랑한다' 측은 "고려의 왕세자이자 원나라 황제의 외손자인 왕원에게 칼을 들이밀 수 있는 이는 고려에서 유일하게 원성공주 밖에 없다. 이는 원성공주의 지시로 이루어진 원성전 칼부림으로, 두 모자 사이에 어떤 일이 생겨난 것인지는 오는 31일(월) 방송될 9, 10회에서 공개될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왕은 사랑한다'는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팩션 멜로 사극으로,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MBC에서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