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김윤석X주지훈, 영화 '암수살인'서 첫 호흡..8월 14일 크랭크인

  • 성진희 기자
    • 기사

    입력 : 2017.08.16 10:11

    사진 : 김윤석X주지훈 영화 '암수살인' 대본리딩 현장 / 쇼박스 제공
    사진 : 김윤석X주지훈 영화 '암수살인' 대본리딩 현장 / 쇼박스 제공

    김윤석과 주지훈의 첫 스크린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암수살인>(감독 김태균/暗數殺人)이 지난 14일 부산에서 크랭크인했다.

    <암수살인>은 감옥에 갇힌 살인범이 숨겨왔던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며 시작되는 형사와 살인범의 치열한 심리 대결을 다룬 범죄 스릴러. ‘암수살인’이란 피해자가 있고 사건도 발생했으나, 신고가 되지 않고 사체도 발견되지 않아 수사기관이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살인사건을 뜻한다.

    <황해><해무><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극비수사>와 개봉을 앞둔 <남한산성>까지, 매 작품마다 화면을 장악하는 강렬한 개성과 존재감을 보여준 김윤석은 집념과 열정으로 숨겨진 살인사건의 진실을 끝까지 파헤치는 형사 ‘김형민’ 역을 맡아 또 한번 카리스마 넘치는 새로운 얼굴을 선보인다. 또한, <아수라>에서 선악이 공존하는 입체적인 얼굴을 보여준 데 이어 <신과함께>의 저승차사에 이르기까지 쉴 새 없는 변신을 이어가고 있는 주지훈은 감옥에 갇힌 상태에서 또 다른 살인사건들을 고백하며 김형민 형사를 쥐락펴락하는 연쇄살인마 ‘강태오’ 역으로 분해 자신의 필모그라피 사상 가장 강렬한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윤석은 “<암수살인> 대장정의 첫 걸음을 오늘 비 내리는 부산 자갈치 시장에서 떼었다. 앞으로 더욱 밀도 깊은 장면들이 나오리라 믿는다. 생생한 바다 냄새를 맡아 가면서 촬영을 했는데 굉장히 입체적인 느낌이었다. 이 느낌 그대로 <암수살인>이 살아 움직이는 영화로 만들어지기를 바란다”며 영화에 임하는 소회를 밝혔고, 주지훈은 “한창 뜨거운 여름의 한 가운데 서늘한 사건의 기록 <암수살인>의 촬영이 시작됐다. 강태오의 강렬함이 잘 살아날 수 있도록 열정과 애정으로 좋은 작품을 위해 노력하겠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한편, 영화 <암수살인>은 2018년 개봉예정이다.

    [인터뷰] 박정민, "이병헌 선배와 외모 대결? 포기했다" 더스타 성진희 기자
    [인터뷰] 배우 이병헌을 '무한도전' '1박2일'서 볼 수 없는 이유 더스타 성진희 기자
    '그것만이 내 세상' 박정민, 서번트증후군 진태 역할 "완벽 소화" 더스타 성진희 기자
    [더★리뷰] '그것만이 내 세상', 올 겨울 가장 따뜻했던 감성영화 더스타 성진희 기자
    '그것만이 내 세상' 이병헌, "코믹연기는 내 주종목..즐겁게 촬영" 더스타 성진희 기자
    '그것만이 내 세상' 이병헌, 한물간 전직 복서 변신..반전매력 선사 더스타 성진희 기자
    이병헌X박정민 '그것만이 내 세상', 형제 케미 돋보인 1차 포스터 공개 더스타 성진희 기자
    박희순, 영화 '레전드(가제)'서 고강도 액션 선사 "기대감↑" 더스타 성진희 기자
    '남한산성', 9월 25일 용산서 스페셜 시사회 "명사에게 영화를 묻다" 성진희 기자
    이병헌X박정민, 형제 케미 어땠나..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크랭크업! 성진희 기자
    [더★포커스] 이병헌, 마의 7백만 흥행고지 넘어설까. 성진희 기자
    '남한산성' 박해일, 고립된 왕 '인조'로 완벽 변신..천의 얼굴 공개 성진희 기자
    '남한산성' 김윤석, 충신 김상헌 완벽 변신 "폭발적 존재감" 성진희 기자
    '남한산성' 이병헌, 두 장의 스틸 컷으로 완성한 명품 사극연기 "기대 .. 성진희 기자
    영화 '남한산성', 6인 캐릭터 포스터 최초 공개 "강렬하다!" 성진희 기자
    영화 '남한산성', 9월 개봉확정..이병헌X김윤석X박해일 등 불꽃 연기 .. 성진희 기자
    배우 박희순, 조선 중종 역으로 영화 '물괴' 합류 성진희 기자
    영화 '남한산성' 대본 리딩 현장 공개..이병헌-김윤석-박해일-고수-박희.. 성진희 기자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