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대단한 아이"…'정글의법칙' 여자친구 예린, 거침없는 반전매력

  •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7.09.02 12:57

    '정글의법칙' 여자친구 예린, 거침없는 반전매력 / 사진: SBS '정글의법칙' 방송 캡처
    '정글의법칙' 여자친구 예린, 거침없는 반전매력 / 사진: SBS '정글의법칙' 방송 캡처

    '정글의법칙'에서 여자친구 예린이 반전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에서 예린은 최원영, 이태환, 양정원과 밀림동굴팀으로 함께 생존을 위한 정글 탐사에 나섰다.


    시작부터 큰 뱀을 마주친 팀원들은 뱀의 크기에 기겁했지만, 예린은 겁 없이 뱀에 가까이 다가갔고 "저거 먹으면 안 돼요?"라고 물어보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정글에 와서 한 끼도 제대로 먹지 못한 팀원들을 위해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탐사에 임하는 모습이었다.
     
    이태환과 양정원이 동굴을 탐험하는 사이, 예린은 최원영과 대화를 나누며 두 딸의 아빠인 최원영에게 현실적인 육아 조언을 건네며 속 깊은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뱀을 무서워하는 최원영에게 뱀이 나타났다며 장난을 치다가도 "뱀은 무섭지 않지만 엄마의 화난 모습과 아빠의 고집 센 모습은 무섭다"며 "딸이 싫어하는 행동은 하지마세요"라며 최원영에게 조언했다.
     
    이에 최원영은 "예린이는 육아를 해본 것 같다. 동년배 친구와 이야기하는 것 같다"며 놀라움을 드러냈다.


     
    이후 밀림동굴팀은 탐사 중 도마뱀을 발견했고, 예린과 양정원은 함께 힘을 합쳐 도마뱀 포획에 성공했다. 예린은 남자들도 꺼리는 도마뱀 손질에 직접 나서기도 했다. 장난기 있는 얼굴로 "오늘 피 좀 보겠다"며 살벌한 선언을 한 뒤 대담한 칼질로 주변 스텝들도 놀라게 했다. 씩씩한 막내 예린의 모습에 최원영과 양정원은 "대단한 아이"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한편, 예린이 소속된 걸그룹 여자친구는 오는 13일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 발매를 앞두고 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