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무비

문근영, "'유리정원'으로 부산 갑니다"[포토]

  • 더스타

  • 입력 : 2017.09.11 18:55

    01/03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개최기자회견이 11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 호텔 슈벨트홀에서 열렸다.

    '급성 구획 증후군' 투병 후 첫 공식석상에 참석한 배우 문근영이 주연한 신수원 감독의 '유리정원'이 이번 영화제의 개막작으로, 폐막작으로는 대만의 실비아 창 감독이 연출한 '상애상친'이 선정되었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0월 12일부터 21일까지 10일간 부산 일대에서 개최된다. 월드 프리미어 100편(장편 76편, 단편 24편), 인터내셔널 프리미어 29편(장편 25편, 단편 5편), 뉴 커런츠 상영작 10편 등 전 세계 75개국, 298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