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야노시호 눈물 고백, "남자 아이가 갖고 싶다"

  • 더스타

    • 기사

    입력 : 2017.09.17 13:00

    야노시호 눈물 고백 / SBS '추블리네가 떴다' 해당장면 캡쳐
    야노시호 눈물 고백 / SBS '추블리네가 떴다' 해당장면 캡쳐

    야노시호가 눈물을 보였다.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추블리네가 떴다>에서 야노 시호는 말을 타던 중 말에 탄 남자 아이를 보고 눈물 흘렸다.

    야노 시호는 "남자 아이가 갖고 싶다. 멋있다. 심장이 두근두근 하다"며 "추성훈 씨는 사랑이를 아주 사랑한다. 이런 기분일 거 같다"라고 아빠 추성훈을 이해해 주었다.

    아들이 갖고 싶은 이유에 대해 야노시호는 "남자 아이가 커가는 느낌, 열심히 하는 그런 모습을 보고 남자 아이가 갖고 싶다고 느꼈다"고 고백했다.

    이어 "여자 아이와 다르지 않냐. 무언가에 도전하고 성장하는 남자 아이의 모습을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바르고 순수함이 느껴져 감동했다"고 덧붙였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