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당잠사'PD "정해인, 시청자에 각인되는 배우 될 것"

  •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7.09.22 15:26

    당신이잠든사이에 정해인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당신이잠든사이에 정해인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당잠사' 오충환 감독이 '정해인은 시청자에게 각인되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칭찬했다.


    22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신사옥에서 열린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 박수진) 제작발표회에 배우 이종석, 수지, 이상엽, 고성희, 정해인이 참석했다.


    오충환 감독은 "정해인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통해 시청자에게 각인되는 배우가 될 것"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정해인이 숨겨진 이야기가 많아서 얘기를 못할 것 같다. 나중에 뒷이야기를 많이 했으면 좋겠다. 극중 정해인은 비밀에 싸인 캐릭터를 맡았다"고 소개했다.


    또한 오충환 감독은 정해인에 대해 "액션을 잘한다고 했는데 은근 허당이었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해인은 "마지막 촬영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이종석, 수지와 함께 있었는데 드라마를 통해서 꽃다발을 받은게 처음이었다. 감독님께서 모든 배우들을 잘 챙겨주셔서 손수 전달해주셨다"면서 훈훈했던 촬영 현장을 전하기도 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32부작·1일 2회 방송)는 누군가에 닥칠 불행한 사건, 사고를 꿈으로 미리 볼 수 있는 여자와 그 꿈이 현실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검사의 이야기다. 9월 27일(수) 밤 10시 첫방송.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