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HD영상] '7호실' 도경수 "타투에서 욕까지 새로운 캐릭터 보여주고 싶었다"

  • 영상 허준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7.10.16 14:11

    도경수 7호실 제작발표회
    도경수 7호실 제작발표회

    배우 도경수가 영화<7호실>에서 가장 중점을 둔 부분이 "외모"라고 밝혔다.

    16일 오전 11시, 서울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7호실>(감독 이용승) 제작발표회에 주연배우 신하균 도경수와 이용승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도경수는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눈치가 빠르고 냉소적인 면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실제 나랑 다르다"며 "가장 중점을 둔 건 외모였다. 외모로서 보여드리고 싶었다. 타투로도 보여주고 싶었던 게 있었고, 나도 극 중 욕을 많이 한다. 평소 그렇게 많이 하지 못하는 욕을 많이 해서 재밌었다"고 설명했다.

    도경수는 또, "캐릭터에 가장 잘 어울리는 문구가 뭘까 생각하다가 '모든 사람들을 만족시키기 위해 노력할 필요가 없다'는 문구의 타투를 새겼다"고 밝혔다.

    한편, 영화 <7호실>은 서울의 망해가는 DVD방 '7호실'에서 각자 생존이 걸린 비밀을 감추게 된 사장(신하균)과 청년(도경수)가 꼬여가는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열혈 생존극을 그린다. 11월 15일 대개봉.

    ▶︎['7호실', 도경수 "타투에서 욕까지 새로운 캐릭터 보여주고 싶었다"] 영상보러가기

    '7호실', 도경수 "타투에서 욕까지 새로운 캐릭터 보여주고 싶었다" / 더스타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