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김주혁 유작은 '흥부'·'독전'…"빈소 마련 중"

  •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7.10.30 20:06

    사진: 김주혁 / 조선일보일본어판DB
    사진: 김주혁 / 조선일보일본어판DB

    故 김주혁이 46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유작은 촬영 중이던 영화 <독전>이다.


    30일 한국영상자료원은 "교통사고로 세상을 뜬 배우 김주혁 님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유작은 현재 촬영 중인 '독전'인 것 같다"고 알렸다.


    김주혁은 30일 오후 4시 30분께 교통사고로 병원에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김주혁이 탄 차량이 승용차를 한번 들이받고 이후 인도로 돌진한 후 아이파크 아파트 벽면을 부딪힌 후 차량이 전복됐다. 사고 관계자는 김주혁이 추돌 직후 가슴을 부여잡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김주혁은 최근 드라마 '아르곤'에 출연했으며, 지난 8월 18일 크랭크업하고 개봉 대기 중인 영화 <흥부> 등이 있다.


    <흥부>는 고전 '흥부전'을 새롭게 재해석한 사극물이다. 극중 김주혁은 흥부 정우의 조력자 조혁을 연기했다. 내년 상반기 개봉 예정.


    현재 막바지 촬영 중인 영화 <독전>은 김주혁 분량은 촬영이 끝난 상태다. 김주혁은 <독전>에서 중국 마약 시장의 거물 '하림'으로 분해 파격 연기 변신에 나선다.


    영화 <창궐>은 크랭크 인은 했지만, 김주혁은 특별출연 예정이었다. 촬영은 진행하지 않았다. <열대야>(감독 김헌)와 <짝꿍>(감독 이지승)은 기획 제작 단계로 추후 재정비 할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경찰은 김주혁의 교통사고 및 사건 경위 등에 대해 조사 중이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건국대병원에 마련될 것으로 보이며, 아직 빈소는 차려지지 않았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