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서유정 문화재 훼손 논란, 이탈리아서 韓 망신…"진심으로 반성"(전문)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7.11.14 09:15

    서유정 문화재 훼손 논란 / 사진: 서유정 인스타그램
    서유정 문화재 훼손 논란 / 사진: 서유정 인스타그램

    서유정 문화재 훼손 논란에 휩싸였다. 이탈리아의 문화재에 올라 타 인증샷을 촬영한 것.


    지난 13일 서유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초 후에 무슨 일이 터질 지도 모르고, 난 씩씩히 저기 앉아 있다가 혼났다"며 "나 떨고 있니, 오마 후다닥"이라는 글과 함께 문화재에 올라 탄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글은 당연하게도 논란이 됐다. 특히 '혼났다'는 말에서 볼 수 있듯 잘못된 행동임을 알았음에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당당히 올린 이유가 궁금할 정도.


    이에 서유정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고,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그럼에도 논란이 계속되자 서유정은 다시 인스타그램에 "오늘 SNS에 게재된 사진 속 저의 행동으로 불편하셨을 모든 분들께 사과드립니다"라면서 "매사에 신중을 기해야 했음에도 불구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실수를 저지른 점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이어 서유정은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해드리며, 추후 다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유의하겠다"고 덧붙였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