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정대세 눈물, "괜찮다" 말하던 아내 명서현도 같이 울었다(동상이몽2)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7.11.14 09:45

    정대세 눈물, 명서현 함께 오열 / 사진: SBS '동상이몽2' 방송 캡처
    정대세 눈물, 명서현 함께 오열 / 사진: SBS '동상이몽2' 방송 캡처

    정대세 눈물을 흘렸고, 이에 아내 명서현도 함께 눈물을 흘릴 수 밖에 없었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는 정대세 눈물 흘리는 모습이 담겼다. 정대세가 부상을 당했고, 이에 경기에 당분간 출전할 수 없다는 진단을 받았기 때문이다.


    이날 정대세는 중요한 경기에 참여했지만, 부상이 재발했고, 결국 팀은 패배했다. 경기를 마친 뒤 정대세는 은퇴 이후를 위해 공인중개사 시험을 준비했고, 이를 본 아내 명서현은 그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내가 먹여 살릴까, 지금까지 고생 안 시켰으니까"라면서 그를 응원했다.


    다음 날 정대세는 공인중개사 시험을 앞두고, 명서현과 부상 진단을 위해 병원을 찾았다. 검진 결과 3~4주는 뛸 수 없는 상황이었고, 정대세 눈물을 쏟았다.


    스튜디오 녹화에도 참여한 정대세는 이와 관련 "30대 이후로는 1년씩 계약을 한다. 출전 횟수를 채워야 한다. 계약 연장을 해야 하는 중요한 시기였는데, 부상으로 출전 횟수를 채우지 못했다"면서 "7주 쉬고 간신히 다시 그라운드로 돌아갔는데 이렇게 됐다. 가장으로서 책임감과 미안한 마음이 컸다"고 정대세 눈물 이유를 밝혔다.


    정대세를 향해 명서현은 "올해는 우리가 힘든 해인가 봐. 괜찮다"고 다독였고, 이에 정대세는 시험장으로 향했다. 하지만 정대세의 아픔에 공감한 명서현 역시 함께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더했다.


    한편 정대세 눈물로 화제를 모은 '동상이몽2'는 9.9%(닐슨) 시청률을 기록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