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투깝스' 작가 "'1인2역' 조정석의 큰 힘이 느껴질 것"

  • 더스타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7.11.23 16:09

    투깝스 조정석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투깝스 조정석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변상순 작가가 '투깝스'의 최대 관전포인트로 주인공 '조정석'을 꼽았다.


    23일 서울 상암 MBC에서 새 월화드라마 '투깝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변상순 작가는 "'투깝스'의 핵심은 형사와 사기꾼의 공조수사. 한 형사 몸에 두 영혼, 정석대로 정의를 실현하는 그림이 아니라 깝스럽고 비정상적인 행동으로 사건 해결해나가지만 종국엔 사건의 해결이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정의 실현으로 맞닿아있다는 점에서 새로운 의미가 있다"라고 기획의도를 전했다.


    특히 주인공 조정석에 대해 "대한민국 톱배우인 조정석이 1인2역을 소화한다. 이 작품은 처음 기획부터 마치 조정석을 염두에 두고 작품을 기획할 정도로 조정석 배우의 큰 힘이 느껴질 것 같다. 시청자들이 드라마를 보는 동안 행복한 시간을 보낼거라고 장담한다"고 말해 기대를 모은다.


    '투깝스'(극본 변상순, 연출 오현종)는 뺀질한 사기꾼 영혼이 무단침입한 정의감 있는 강력계 형사와 까칠 발칙한 여기자가 펼치는 판타지 수사 로맨스 드라마. 조정석을 필두로 이혜리, 김선호, 임세미, 이호원 등이 출연한다.


    '투깝스'는 11월 27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월,화 밤 10시 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