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우도환x레드벨벳 조이, MBC '위대한 유혹자' 출연 확정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7.12.28 17:02

    우도환 조이 위대한유혹자 캐스팅 / 사진: 더스타DB
    우도환 조이 위대한유혹자 캐스팅 / 사진: 더스타DB

    우도환과 조이가 '위대한 유혹자'에 출연을 확정했다.


    28일 MBC 새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 연출 강인) 측은 "우도환과 조이가 '위대한 유혹자'에 남녀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우도환과 조이가 출연을 확정한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것인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게임을 그린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살 유혹 로맨스. 프랑스 소설 '위험한 관계'를 모티브로 한 작품이다.


    우도환은 신인답지 않게 깊이 있는 연기력과 매력적인 마스크를 동시에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드라마 '구해줘'와 '매드독'을 통해 단번에 대세 반열에 올라선 바 있다. 조이는 대한민국 최고의 대세 걸그룹 '레드벨벳'의 멤버로 올해 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를 통해 배우로서 성공적인 데뷔식을 치른 바 있다.


    극중 우도환은 '권시현' 역으로 분한다. 권시현은 치명적인 눈빛을 가진 스무 살의 옴므파탈로 은태희를 유혹하는 위험한 게임에 인생을 배팅하는 메인 플레이어다.


    조이가 연기할 '은태희'는 사랑 때문에 휘둘리는 게 세상에서 제일 한심하다고 믿는 스무 살 걸크러쉬 철벽녀. 그러나 시현을 만난 뒤 자신이 사랑을 너무 우습게 봤다는 사실을 깨닫고 혼란에 빠지는 인물이다. 우도환과 조이는 이처럼 '유혹하는 이'와 '유혹 당하는 이'로 만나 안방극장에 아찔한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


    '위대한 유혹자' 측은 "2017년을 뜨겁게 달궜던 슈퍼루키 우도환과 조이를 캐스팅할 수 있어 기쁘고 흥분된다"고 밝힌 뒤 "지금껏 본 적 없는 우도환과 조이의 매력을 보여드릴 준비가 됐다. 전에 없던 아찔한 청춘 로맨스로 찾아 뵐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MBC 새 미니시리즈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남녀의 위험한 사랑게임을 그린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살 유혹 로맨스로 내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