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조세호 기상캐스터, 깜찍한 동장군 변신…"오늘 날씨 굉장히 추워"

  • 더스타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8.01.12 10:45

    조세호 기상캐스터 / 사진: MBC '뉴스투데이' 방송 캡처
    조세호 기상캐스터 / 사진: MBC '뉴스투데이' 방송 캡처

    조세호 기상캐스터로 뉴스에 깜짝 등장했다.


    조세호는 12일 방송된 MBC '뉴스투데이'에 일일 기상캐스터로 출연했다. 처음엔 양복에 코트를 매치한 차림으로 등장한 조세호는 이후 동장군으로 분장했다.


    조세호는 "오늘 날씨는 그야말로 굉장히 춥다. 저 역시도 지금 굉장히 귀가 많이, 좀 많이 차가운데요"라며 오늘 날씨를 전했다.


    조세호는 이어 "제가 오늘 소품을 하나 준비를 해왔다. 여기 보시면 청바지가 있다. 불과 30분 전에 물에 젖은 청바지를 야외에 내놓았다. 그런데 이렇게 얼어붙었다"라며 딱딱하게 언 청바지로 추운 날씨를 설명했다.


    조세호는 "오늘은 외출을 마치고 돌아오는 가족들에게는 조금 더 따뜻하게, 정말 추운 날씨에 고생 많았다고 말 한마디를 건네주신다면, 좀 더 따뜻한 밤을 보낼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해본다"고 전했다.


    또한 조세호는 '무한도전' 멤버로 합류한 소감도 전했다. 그는 "일단 너무나 개인적으로 기쁘다. 누구보다 더하고 싶은 프로그램에 이제는 내 프로그램이라는 그런 기분이 들어서 그런지 더욱더 기쁘고 행복하고 그것만 생각하면 오늘의 이 날씨는 춥지도 않다"고 밝혔다.


    한편 조세호 기상캐스터 도전은 '무한도전' 미션의 일환으로 알려졌다. 1월 중 방송 예정.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