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조선명탐정3', 명탐정 트리오 포스터 공개 "케미 폭발"

  • 더스타 성진희 기자
    • 기사

    입력 : 2018.01.24 10:10

    사진 : '조선명탐정3' 트리오 포스터 / 쇼박스 제공
    사진 : '조선명탐정3' 트리오 포스터 / 쇼박스 제공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김석윤 감독, 청년필름 제작)의 명탐정 트리오의 케미가 빛난 포스터가 공개되어 화제다.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조선명탐정3>는 괴마의 출몰과 함께 시작된 연쇄 예고 살인 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명탐정 김민과 서필, 기억을 잃은 괴력의 여인이 힘을 합쳐 사건을 파헤치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늘 공개된 2종의 포스터에는 조선을 발칵 뒤집어 놓은 전대미문의 미스터리 연쇄 살인 사건. 이를 해결할 사람, 역시 조선 제일의 명탐정 ‘김민’(김명민)과 그의 파트너 ‘서필’(오달수) 뿐이다. 여기에 걸크러쉬 매력과 괴력을 내뿜는 ‘월영’(김지원)이 합세해 완성된 명탐정 트리오는 시간과 장소를 가리지 않고 수사를 펼친다.

    서커스 무대 뒤, 온갖 집기로 어수선한 가운데 스산한 공기가 느껴진다. 마술 상자 너머 심상치 않은 눈빛이 느껴지고, 피 묻은 다리가 보이는데도 트리오는 전혀 개의치 않는다. 되려 편안한 미소를 지으며 여유만만이다.

    ‘월영’ 역시 움츠러든 기색은 찾아볼 수 없다. 명탐정 트리오의 수사를 방해할 뭔가가 나타나는 순간 특유의 괴력으로 해치울 기세다. 모든 귀(鬼)들의 힘이 가장 세지는 보름 밤에도 이들의 수사는 멈추지 않는다. 당장이라도 흡혈괴마가 튀어나올 듯한 만월 아래 기와 지붕 위에 모인 세 사람. 각자 화살 부채와 십자가, 활을 든 세 사람의 눈빛은 어떤 사건을 만났을 때보다도 더 단단하다.

    이처럼 온갖 귀(鬼)들의 방해에도 사건을 해결해낼 명탐정 트리오, 김명민X오달수X김지원의 활약은 오는 2월 8일 극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선명탐정3', 명탐정 트리오 포스터 공개 "케미 폭발"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