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홍진영 '잘가라', 복고와 트렌드의 만남…'아침마당'에서 무대 공개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8.02.13 09:16

    홍진영 '잘가라' 아침마당 무대 / 사진: KBS '아침마당' 방송캡처, 뮤직K 제공
    홍진영 '잘가라' 아침마당 무대 / 사진: KBS '아침마당' 방송캡처, 뮤직K 제공

    홍진영 '잘가라'가 복고와 최신 트렌드의 매력적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다.


    홍진영은 최근 신곡 '잘가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잘가라'는 '가요계의 히트메이커' 조영수-김이나 콤비가 의기투합한 곡으로, 한 번만 들어도 귀를 사로잡는 중독성이 특징인 레트로 트로트다.


    특히 홍진영 '잘가라'는 공개되자마자 트로트 차트를 올킬 하며 '사랑의 배터리'에 이어 홍진영의 새로운 대표곡으로 각광받고 있다. 홍진영의 이러한 빛나는 성적은 복고풍의 멜로디와 최신 트렌드의 특별한 만남이 만들어낸 것.


    '잘가라'는 회상, 추억을 테마로 한 복고풍의 흥 넘치는 멜로디를 자랑한다. 반면 무대와 의상은 올해의 대표 컬러로 선정된 '울트라 바이올렛'으로 꾸며져 색다른 보는 재미를 선사한다.  


    한편, 홍진영은 오늘(13일) KBS '아침마당'에서 성공적으로 컴백 무대를 가졌다. 이날 홍진영은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 출연, "제가 하는 장르가 트로트다. '아침마당'은 출근하면서도 보시고 또 어머님 아버님들이 많이 보셔서 나왔다. 여러분에게 '저 신곡 나왔어요'라고 알리고 싶었다"고 무대를 공개한 이유를 밝혔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