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강수지 김국진 결혼 후 호칭?…'불청' 멤버들 "애매해져" 고민

  • 더스타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8.03.14 09:52

    강수지 김국진 / 사진: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강수지 김국진 / 사진: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강수지 김국진 결혼 이후의 호칭에 대해 '불타는 청춘' 멤버들이 고민했다.


    1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멤버들은 호칭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최성국은 "두 분 한테 나중에 5월 이후 어떻게 불러야 할지 모르겠다. 친한 누나이고 친한 형이니까 형수냐, 매형이냐 애매해지는 거다"라며 강수지 김국진 호칭에 관해 말을 꺼냈다.


    그러자 강수지는 "하던대로 해"라고 말했지만, 최성국은 "강수지 누나한테는 형수라고 부를거다. 김국진 형한테는 매형이라고 할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듣던 강문영은 "나는 수지와 더 친한데 수지가 동생이잖아. 신분 상승이다"며 김국진을 매제 취급했다.


    이하늘이 '김서방'이라는 호칭을 제안하자 강문영은 "더 놓고 싶으면 김서방"이라고 맞장구치며 즐거워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