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영화 '바람바람바람', 초강력 웃음바람 예고 "역대급 케미 4인방"

  • 더스타 성진희 기자
    • 기사

    입력 : 2018.03.28 10:21

    사진 : 영화 '바람바람바람' 케미 스틸 컷 / NEW 제공
    사진 : 영화 '바람바람바람' 케미 스틸 컷 / NEW 제공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이병헌 감독)이 역대급 조합의 다채로운 케미스트리를 예고했다.

    <바람 바람 바람>은 20년 경력을 자랑하는 ‘바람’의 전설 ‘석근’과 뒤늦게 '바람'의 세계에 입문하게 된 매제 ‘봉수’, 그리고 SNS와 사랑에 빠진 '봉수'의 아내 ‘미영’ 앞에 치명적인 매력을 가진 ‘제니’가 나타나면서 걷잡을 수 없이 꼬이게 되는 상황을 그린 어른들을 위한 코미디. 20년 경력 바람의 전설 ‘석근’(이성민), 어쩌다 보니 바람의 신동 ‘봉수’(신하균), 태풍도 막아내는 바람막이 ‘미영’(송지효), 철벽도 무너뜨리는 바람의 여신 ‘제니’(이엘), 네 명의 캐릭터가 선사하는 환상의 케미스트리는 관객들의 웃음을 유발하는 것은 물론 스토리 전개의 긴장감까지 불어넣으며 몰입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1. 4번째 호흡 이성민X신하균 전무후무 형님-매제 케미

    먼저, 형님 ‘석근’과 매제 ‘봉수’의 갈수록 환장하게 만드는 조합은 이제껏 본 적 없는 ‘형님-매제’ 케미를 선사, 만나기만 하면 빵 터지는 코미디를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극중 능구렁美를 장착한 ‘석근’과 순수한 철벽남 ‘봉수’의 상반된 매력은 함께할 때 그 시너지를 더해 관객들의 웃음을 이끌어 낼 것이다. 특히 이성민과 신하균은 2010년 <카페 느와르>를 시작으로 <바람 바람 바람>까지 총 4번의 호흡을 자랑하며 두 배우가 선보일 찰떡같은 케미스트리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신하균은 “보시면 아마 생각하는 것 이상의 큰 재미를 드릴 수 있을 것 같다”라 전하기도 해 과연 작품 속 ‘석근’, ‘봉수’의 형님-매제 케미는 어떤 재미를 선사할지 기대케 한다.

    영화 '바람바람바람', 초강력 웃음바람 예고 "역대급 케미 4인방"

    #2. ‘케미 에이스’ 송지효, 현실공감 부부 케미 & 빵 터지는 남매 케미

    매 작품마다 상대역과의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여온 ‘케미 에이스’ 송지효는 <바람 바람 바람>에서도 새로운 파트너 신하균, 이성민과 케미의 新바람, 웃음바람을 선사한다. 먼저, SNS와 사랑에 빠진 ‘미영’과 현실공감 200%의 부부 케미를 보여줄 ‘봉수’(신하균)는 결혼 8년 차 부부의 모습을 현실감 넘치게 그려낼 것이다. 또한, 남다른 촉을 가진 동생 ‘미영’과 한없이 철없는 오빠 ‘석근’의 실감 나는 남매 케미는 붙었다 하면 빵 터지는 코믹한 매력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서로에게 구박과 잔소리를 아끼지 않으면서도 결정적인 순간에는 서로의 편이 되어주는 모습은 국민 남매의 탄생을 예고한다.

    영화 '바람바람바람', 초강력 웃음바람 예고 "역대급 케미 4인방"

    #3. 바람의 여신 ‘이엘’, 위험천만 봄바람 케미 & 아슬아슬 여여(女女) 케미

    바람의 여신 ‘제니’로 분한 이엘은 어수룩한 소심남 ‘봉수’(신하균)를 바람의 신동으로 거듭나게 해 위험천만한 봄바람 케미를 보여준다. 이들의 설렘과 스릴을 넘나드는, 갈수록 환장하고 들키면 끝장인 관계가 어떤 결말을 맞이하게 될지 예비 관객들의 호기심을 고조 시킨다. 더불어, <바람 바람 바람> 속 유일한 여여(女女) 케미로 남녀노소 모두를 사로잡을 매력의 ‘제니’가 ‘봉수’의 아내 ‘미영’과 친해지면서 아슬아슬한 관계를 조성, 가장 짜릿한 케미로 영화를 더욱 기대케 한다.

    이처럼 전무후무 ‘형님-매제’의 웃음바람 케미부터 ‘케미 에이스’ 송지효와의 新바람 케미, 위험천만 아슬아슬 봄바람 케미까지, 올 봄 흥행바람 몰고 올 ‘케미 종합선물세트’ <바람 바람 바람>을 통해 다채롭고 풍성하게 만나 볼 수 있다. 4월 5일 대개봉.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