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정우성, 양우석 감독과 '강철비'로 전주국제영화제 무대인사 참석

  • 더스타 성진희 기자
    • 기사

    입력 : 2018.04.30 13:00

    사진 : 정우성 / 조선일보일본어판DB
    사진 : 정우성 / 조선일보일본어판DB

    제19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충직) 야외 무대인사에 <강철비> 배우 정우성과 양우석 감독이 참석한다.

    30일(오늘) 전주국제영화제 사무처는 “오는 5월 4일 전주국제영화제 프로그램 이벤트 중 하나인 ‘시네마, 담(談)’ 야외 무대인사를 위해 <강철비> 배우 정우성과 양우석 감독이 전주라운지 토크스테이지를 찾는다”고 밝혔다.

    <강철비>는 쿠데타 발생 직후 최정예요원 ‘엄철우’(정우성)가 치명상을 입은 북한 1호와 함께 남한으로 내려오게 되는 이야기로, <변호인>(2013)을 연출한 양우석 감독의 두 번째 장편이다.

    지난 해 12월 개봉한 <강철비>는 남북분단이라는 우리의 특수한 현실을 탄탄한 스토리와 스펙터클한 영상미 속에서 의미 있게 담아낸 영화 <강철비>는 올해 전주국제영화제 전주 돔에서 야외 상영으로 다시 한 번 선보이게 되어 관객들의 큰 관심을 모으는 중이다.

    정우성은 제14회 전주국제영화제 국제경쟁 심사위원을 맡게 된 것을 시작으로 지난 해 <아수라> 무대인사를 위해 전주국제영화제에 참석한 바 있다.

    한편 제19회 전주국제영화제는 오는 5월 3일부터 5월 12일까지 열흘간 전주 고사동 영화의 거리 일대에서 개최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