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조진웅X류준열 '독전', 독한 두 남자의 '호락스틸' 6종 공개

  • 더스타 성진희 기자
    • 기사

    입력 : 2018.05.11 10:07

    사진 : 영화 '독전' 조진웅X류준열 호락스틸 6종
    사진 : 영화 '독전' 조진웅X류준열 호락스틸 6종

    영화 <독전>(이해영 감독)측이 조진웅과 류준열의 '호락스틸' 6종을 공개했다.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독한 자들의 전쟁을 그린 범죄극.

    이번에 공개한 일명 ‘호락스틸’은 실체 없는 마약 조직을 잡기 위해 모든 것을 건 미친 형사 ‘원호’로 분한 조진웅과 마약 조직으로부터 버려져 ‘원호’와 손을 잡는 조직원 ‘락’ 역을 맡은 류준열의 한치 앞을 모를 다양한 투샷을 담아내 눈길을 끈다.

    먼저, 첫 번째 스틸은 형사 ‘원호’가 ‘락’의 취조를 진행, 강렬한 눈빛으로 서로를 마주 보고 있어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한다. 이후 말끔한 슈트 차림으로 걸어 나오는 스틸을 통해 ‘원호’와 ‘락’이 마약 조직을 잡기 위해 손을 잡았음을 짐작케 한다. 여기에 ‘원호’는 평소와는 다른 헤어스타일과 의상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원호’와 ‘락’의 계획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모은다.

    이어 ‘원호’와 ‘락’은 마약 조직을 잡을 수 있는 단 한번의 기회를 잡고 거래의 현장에 앉아 완벽한 호흡을 보이는 듯 하지만 이어지는 스틸 속 ‘원호’가 ‘락’의 멱살을 잡고 있는 모습들을 통해 이들의 계획에 차질이 생겼음을 엿볼 수 있어 호락호락 하지 않은 적에 맞선 두 남자의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마지막 스틸에서는 ‘락’이 쓰러져 있는 ‘원호’에게 손을 내밀고 맞잡은 두 손을 사이로 눈빛이 오가 이 둘의 관계가 과연 어떻게 흘러갈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 공개된 스틸 6종은 ‘락’을 의심하면서도 그의 도움을 받아야만 하는 ‘원호’의 상황과 복잡한 감정들을 담아내고 있어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배가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이처럼 조진웅과 류준열의 긴장감 넘치는 관계부터 이제껏 본 적 없는 색다른 모습까지 확인할 수 있는 ‘호락스틸’ 6종을 공개한 영화 <독전>은 5월 22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최신 이슈기사

    '독전' 류준열, 북극 보호 캠페인 나서..목소리 재능 기부 더스타 성진희 기자
    조진웅X류준열 '독전', 내일(5/22) 개봉..한국영화 예매율 1위 ".. 더스타 성진희 기자
    차승원, 영화 '독전'서 절대악(惡) 과시..특별출연의 "좋은 예" 더스타 성진희 기자
    류준열, "'리틀포레스트' 촬영 병행..'락' 얼굴 탈까 노심초사"(인터.. 더스타 성진희 기자
    '독전' 조진웅 "7cm 앞 류준열의 눈은 완벽한 '락'" 극찬(인터뷰) 더스타 성진희 기자
    '독전', 독보적 필람포인트3 공개 "범죄영화 끝판왕" 더스타 성진희 기자
    '공작' 윤종빈 감독, 황정민 이성민 주지훈과 칸 입성 "모든 분들께 감.. 더스타 성진희 기자
    조진웅X류준열 '독전', 5월 22일 개봉확정..메인 예고편&포스터 최초.. 더스타 성진희 기자
    윤종빈 감독 '공작', 칸 영화제서 공개될 해외스틸 7종 공개 더스타 성진희 기자
    '독전' 김성령X박해준X차승원X김주혁, 독한 캐릭터들의 카리스마 열연 ".. 더스타 성진희 기자
    '독전' 이해영 감독, "류준열은 그 나이대 배우 중 연기 최고" 극찬 더스타 성진희 기자
    [HD영상] '독전' 류준열 "차승원 선배, 촬영 길어지면 집에 가야한다.. 영상 허준영 기자
    조진웅X류준열 '독전', 압도적 분위기의 보도스틸 14종 대방출! 더스타 성진희 기자
    윤종빈 감독 '공작',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공식.. 더스타 성진희 기자
    조진웅X류준열 주연 범죄액션영화 '독전', 16일 크랭크업! 더스타 성진희 기자
    영화 '독전', 7월 1일 크랭크인..조진웅X류준열X차승원 등 "초호화 .. 성진희 기자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