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차은우 안면마비, "항상 웃다보니 경련…윙크하면 풀린다"

  • 더스타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8.05.17 09:58

    차은우 안면마비 /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차은우 안면마비 /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차은우 안면마비 증상을 겪었다고 털어놨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MC 김국진은 차은우에게 "팬서비스를 하다 마비 증상이 온 적이 있다고?"라고 물었다.


    이에 차은우는 "팬사인회를 하면 항상 웃고 있어야 하니까 경련이 좀 오더라"며 "팬분들이 제가 환하게 웃는 걸 많이 좋아하신다"고 말했다.


    이어 "계속 웃고 있으니까 (얼굴이) 떨리고, 웃는 게 어색해지더라"고 경련 증상이 왔다고 전했다.


    차은우는 "요즘은 웃다가 느낌이 오면 한 쪽씩 윙크를 한다. 윙크를 해주면 풀리더라"고 자신만의 해결법을 찾았다고 말했다.


    이를 들던 MC 김구라가 "눈도 마비되면 어떡하냐"고 묻자 차은우는 "반대쪽으로 하면 되지 않냐. 저만의 팁이 생겼다"고 재치있게 답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