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어바웃타임'PD "'성추행 혐의' 이서원 대체할 배우 찾는 중"

  • 더스타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8.05.17 14:46

    어바웃타임 이서원 / 사진: 조선일보일본어판DB
    어바웃타임 이서원 / 사진: 조선일보일본어판DB

    '어바웃타임' 김형식PD가 이서원의 하차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 김형식PD가 참석했다.


    배우 이서원은 성추행 및 흉기 협박 혐의로 물의를 일으켜 KBS '뮤직뱅크'와 tvN '어바웃타임'에서 하차했다. tvN 측은 이서원이 맡았던 캐릭터를 삭제하기가 어려워 후속 배우를 찾아야 한다고 공식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날 김형식PD는 이서원의 하차에 대해 "저희도 어제 저녁 소속사를 통해 전달 받았다. 입장 발표한 것처럼 소속사와 제작사 협의 끝에 이서원은 하차하게 되었다. (이서원의) 캐릭터가 비중이 크진 않지만 스토리 전개상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에 (대체할) 배우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어바웃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이성경)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한편 '어바웃타임'은 5월 21일(월) 밤 9시 30분 첫방송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