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어바웃타임' 이성경 "사랑에 대한 판타지 있었다"

  • 더스타 장은경 기자
    • 기사

    입력 : 2018.05.17 16:08

    어바웃타임 이성경 / 사진: tvN 제공
    어바웃타임 이성경 / 사진: tvN 제공

    배우 이성경이 '어바웃타임'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17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 김형식PD가 참석했다.


    이성경은 "심쿵하는 장면이 많았고 사랑에 대한 판타지도 있었다. 굉장히 좋아하는 뮤지컬 소재이지만 사실 워낙 좋아하니까 쉽게 도전하지 못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환상적인 러브스토리가 예상되는 작품이라서 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이성경은 '러블리' 수식어에 대해 "미카는 시한부임에도 자신만의 방법과 밝은 모습들로 당당하고 꿋꿋하게 버텨나가게 될 것 같다. 미카가 안쓰러울 순 있지만 사랑해주고 싶을 만큼 잘 나오면 좋겠다. 미카가 뮤지컬 배우를 꿈꾸는 앙상블 배우로 나오는데 꿈을 향해 도전하는 모습이 응원받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어바웃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이성경)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21일(월) 밤 9시30분 첫방송.

    '어바웃타임' 이성경 "사랑에 대한 판타지 있었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