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무비

김명민X혜리X최우식 '물괴', 칸 마켓서 첫 공개 "한국형 크리쳐 무비..초관심"

  • 더스타 성진희 기자
    • 기사

    입력 : 2018.05.18 11:05

    사진 : 영화 '물괴' 해외포스터
    사진 : 영화 '물괴' 해외포스터

    김명민X혜리X최우식 주연 영화 <물괴>(허종호 감독, 태원엔터테인먼트 제작)가 미국, 중국 및 유럽과 아시아 국가에 선판매되며 전세계적인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영화 <물괴>는 조선 중종 22년, 듣도 보도 못했던 흉악한 짐승이 나타나 나라를 어지럽히고 왕의 안위까지 위협하자 왕의 부름을 받은 ‘윤겸’이 물괴의 실체를 파헤치기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해외배급사 화인컷에 따르면 <물괴>는 칸 현지에서 공개된 해외 포스터만으로도 <물괴>의 존재감은 가히 폭발적이었다. 시선을 사로잡는 물괴의 강렬한 옆모습과 불빛 너머로 번뜩이는 눈빛을 드러내 보이는 ‘물괴’의 형상은 큰 주목을 받았고, 한국형 크리쳐 무비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이러한 관심을 입증하듯 첫 베일을 벗은 스크리닝 후, 각국 바이어들의 문의가 쇄도하며 <물괴>는 그야말로 칸 마켓의 독보적인 화제작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마켓의 공식 시사는 만석을 기록해 돌아가는 해외 바이어들마저 속출했으며, 영화를 본 이들은 “오랫동안 한국형 크리쳐 무비를 기다려왔다. 놀라운 CG효과는 물론 감정에 호소하는 뛰어난 스토리까지. <물괴>는 우리의 오랜 기다림을 충족시켜주는 작품이다”(Dan Tran_Blue Lantern 구매 담당), “한국형 크리쳐 무비에 흥미를 느꼈다. 올바른 선택을 했음을 확신한다.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지역에 흥행 행진을 이어갈 큰 기회가 될 것이다”(Lim Teck_Clover Films대표이사) 라고 전하며 영화에 대한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현재 <물괴>는 미국, 중국, 영국 및 아시아 주요 국가와 유럽권에 판매가 완료됐다. 국내 정식 개봉에 앞서 그야말로 전세계에서 심상치 않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부산행>의 아시아 지역 배급사인 Clover Films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인도네시아의 판권을 구매했으며 치열한 경쟁이 펼쳐지기도 했던 대만에 이어 베트남, 태국, 필리핀 등에서 <물괴>의 흥행성에 일찌감치 관심을 보이며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대작 상업영화뿐만 아니라 박찬욱 감독의 <아가씨> 등 작품성까지 두루 갖춘 영화들을 배급해온 독일의 Koch Media도 <물괴>의 뛰어난 퀄리티에 박수를 보내며 계약을 체결했고 일본, 홍콩 등에서도 집중적인 관심을 보이며 추가 계약 체결이 예상되고 있다.

    한편, 영화 <물괴>는 2018년 하반기 개봉예정이다.

    김명민X혜리X최우식 '물괴', 칸 마켓서 첫 공개 "한국형 크리쳐 무비..초관심"
    김명민X혜리X최우식 '물괴', 칸 마켓서 첫 공개 "한국형 크리쳐 무비..초관심"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