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어서와2' 스위스 3인방, 명동 미아 된 사연? '미용실 찾아 삼만리'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8.06.12 11:29

    어서와한국은처음이지 미용실 방문기 / 사진: MBC에브리원 제공
    어서와한국은처음이지 미용실 방문기 / 사진: MBC에브리원 제공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스위스 친구들이 한국 스타일로 변신했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스위스 친구들의 한국 미용실 방문기가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위스 친구들의 둘째 날 여행이 시작된다. 시간 계획 철저한 이들이 짠 첫 번째 코스는 한국 스타일 체험을 위한 미용실 방문이었다. 어제와 같은 실수를 만회하기 위해 친구들은 출발 전 위치를 확실히 파악했다. 행동대장 알레산드로의 지휘아래 미용실을 찾아 나섰지만 한참을 걸어 도착한 곳은 명동성당이었다.


    이에 안토니는 "여기는 아닌 것 같아. 신부가 미용사가 아닌 이상"이라고 말하며 자신들이 잘못된 길을 찾아왔다는 걸 인지했다. 길을 잃은 스위스 친구들을 본 딘딘은 "그래도 실수치고는 볼만한 곳에 갔네요"라고 말하며 친구들의 실수를 보듬어 주었다.


    결국 왔던 길을 다시 돌아간 스위스 3인방은 숙소에서 나온 지 40분 만에 미용실을 찾을 수 있었다. 드디어 머리를 하게 된 안토니는 미용사와 상담할 때 "베컴처럼 잘생기지는 않았지만 해볼 수는 있죠"라며 베컴의 헤어스타일을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스위스 친구들의 한국 미용실 방문기는 오는 14일(목)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