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뮤직

'슈퍼TV 2' 동해, 러블리즈 앞 무릎 꿇다? '꽈당 굴욕'에도 훈훈 비주얼

  • 더스타 하나영 기자

    • 기사

    입력 : 2018.06.14 15:00

    슈퍼TV 동해 꽈당굴욕 / 사진: XtvN 제공
    슈퍼TV 동해 꽈당굴욕 / 사진: XtvN 제공

    '슈퍼TV 2' 동해의 역대급 꽈당 굴욕샷이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킨다.


    14일(오늘) 저녁 8시 방송되는 XtvN '슈퍼TV 2' 2회에서 슈퍼주니어와 8인조 걸그룹 러블리즈의 예능 대결이 펼쳐질 예정이다. 과즙미 팡팡 터지는 애교 전술을 발휘하는 러블리즈가 '예능킹' 슈주를 무너뜨릴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이번 대결에서는 지난 '슈퍼TV' 시즌 1에서 빅재미를 안겨주었던 '의자 컬링' 경기가 부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층 넓어진 스튜디오에서 더욱 쫄깃한 긴장감을 맛볼 수 있어 기대감을 자아낸다.


    슈퍼주니어와 러블리즈가 맞붙어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의자 컬링' 대결이 치열하게 펼쳐지는 가운데, 동해가 러블리즈 앞에서 인생 최대 굴욕을 맛봐 눈길을 끈다. 동해가 러블리즈에게 고개를 바짝 숙여 큰절을 올리더니 이들 앞에서 무릎까지 꿇은 것.


    공개된 스틸 속 동해는 그야말로 망연자실한 표정을 지어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이는 스톤이 되어 자신을 향해 쏜살같이 달려오는 러블리즈 JIN을 밀쳐내려다가 벌어진 상황이다. 파닥거리며 다가오는 JIN을 밀어내기 위한 공격이 역으로 동해를 철퍼덕 나뒹굴게 했다고. 본의 아니게 예의 바른 큰절을 올린 동해는 바닥에서 쉽게 무릎을 떼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그 자리에서 망부석이 된 듯 굳어버린 동해가 역대급 굴욕에도 불구하고 빛나는 외모를 사수해 엄지를 치켜세우게 만들었다. 이에 동해에게 인생 최대의 굴욕샷을 선사한 슈주와 러블리즈의 치열한 '의자 컬링' 경기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된다. 오늘 저녁 8시 XtvN 방송.

    • Copyrights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